Picture 1.jpg

 

Picture 2.jpg

한 매체는 18일 오후 조수애 전 아나운서가 현재 임신 21주차로, 병원에 입원해 있다고 보도했다. 

조수애 JTBC 전 아나운서와 두산 매거진 박서원 대표는 지난해 12월 8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됐다. 결혼 한 달 째인 조수애 아나운서와 박서원 대표 부부는 결혼 한 달 만에 2세 임신이라는 기쁜 소식을 전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임신 5개월 차에 접어든 조수애 아나운서는 현재 서울 중앙대병원에 입원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임신 중이라는 조수애 아나운서가 병원에 입원한 이유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39383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