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최민용은 1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출연해 시선을 모았다.

최민용은 "불타오르는 청춘을 보내고 있는, 올해 마흔세 살 된 최민용이다"고 자기 소개를 했다.

이날 방송에서 최민용은 추운 날 새벽부터 숙소를 찾았다. 그는 일찍 온 이유에 대해 "전 날부터 잠이 안 왔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최민용은 "어렵게 선배님들 앞에 오는 건데, 미리 와서 방이라도 따뜻하게 해 놓으려고 서둘러 왔다"고 설명해 눈길을 끌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21&aid=00037876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