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권나라가 첫 의사 역에 도전한다.

‘왜그래 풍상씨’ 후속으로 오는 3월 방송예정인 KBS2 새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극본 박계옥, 연출 황인혁) 제작진은 “헬로비너스 나라가 ‘닥터 프리즈너’에서 정신과의사 한소금 역으로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닥터 프리즈너’는 대형병원에서 축출된 외과 에이스 의사 나이제가 교도소 의료과장이 된 이후 펼치는 신개념 감옥x메디컬 서스펜스 드라마.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09&aid=00042888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