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딘딘은 “나는 초, 중, 고등학교를 이곳에서 다녔다”라고 밝히면서 자신을 ‘동부이촌동 토박이”라고 소개했다. 동네탐색을 할 때는 실제 연예인이 사는 곳과 맛집을 소개하며 동부이촌동 토박이임을 인증했다.

이어 한강변 초고층 아파트에서 시작된 벨 도전에서 딘딘은 자신을 ‘동부이촌동의 아들’이라고 소개했다가 반응이 없자, “김판례 권사님 아세요?”라고 물으며 ‘엄마 찬스’로 열정을 불태웠다. 한편 딘딘은 도전 중에 마주한 한 아파트 앞에서 “여기 전 여자친구 집인데...”라고 당황하며 아슬아슬한 한 끼 도전을 이어갔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81&aid=00029690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