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배우 주지훈이 영화 '피랍'(김성훈 감독)에 합류, '신과함께'(김용화 감독) 시리즈로 호흡을 맞춘 하정우와 재회하게 됐다.

복수의 영화 관계자는 8일 스포츠조선을 통해 "주지훈이 올해 하반기 '피랍'에 캐스팅돼 열일 행보를 이어갈 계획이다"고 전했다.

'피랍'은 1986년 레바논 베이루트에서 외교관이 납치된 후 이를 해결하려 했던 사람들의 실화를 영화화한 작품이다. 앞서 하정우가 일찌감치 '피랍' 출연을 결정한 상태며 여기에 주지훈이 가세하면서 '피랍' 라인업의 윤곽이 드러났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3657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