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7일 드라마 관계자는 스포츠조선에 "tvN 새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에 출연 예정이던 신동욱이 자진하차하기로 결정했다"며 "조부와의 개인적 가정사가 공개된 후 제작진과 오랜 대화를 나눴으며 신동욱이 '드라마 방영이 얼마 남지 않은 상황에서 제작진을 위해' 자진하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신동욱은 '진심이 닿다'에서 정록(이동욱)의 절친인 금수저 검사 김세원을 연기할 예정이었으나 조부와의 법적 분쟁 등이 불거지며 극에서 하차하게 됐다. '진심이 닿다'는 상반기 중 방영될 예정인 작품으로 '남자친구' 후속을 예정하고 있다.


http://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3652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