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레인보우 출신 오승아와 김재경이 '2018 MBC 연기대상'에서 만나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김재경은 31일 자신의 SNS에 "행복한 순간에 함께 할 수 있어서 더 행복했던 오늘. 레인보우 그리고 레인너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오승아와 김재경이 트로피를 들고 행복한 표정으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 이다. 두 사람은 우아한 드레스를 입고 수상의 기쁨을 만끽하는가 하면, 손가락으로 카메라를 가리키며 유쾌한 포즈를 취하기도 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1812310926306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