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선수 김동성과 아내 오모씨가 결혼 14년 만에 이혼한 가운데, 오모씨가 김동성의 상간녀 A씨를 상대로 위자료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김동성과 아내 오모씨는 결혼 14년 만에 최근 법적절차를 마무리하고 이혼했다. 김동성은 매체 등을 통해 최근 이혼 서류에 도장을 찍었으며 다른 소송 같은 것은 없었다고 밝혔으나 이는 사실이 아니었다. 부부의 측근 등에 따르면 김동성과 오모씨는 김씨의 상간녀 문제로 갈등을 겪었으며 결혼생활이 이어지는 동안 김씨의 여자관계 등이 이혼의 이유가 됐다. 이에 오씨는 상간녀 A씨에 대한 위자료 청구소송을 제기했다.

부부의 측근은 "결혼 이후 김동성의 여자 문제 등이 잦았다"고 주장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3624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