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취한 남자주인공을 여자주인공이 퇴근길에 보고 

자기 나름 '친절'이라고 생각하고 남주인공을 집으로 데려다줌 

그와중에 집에 가는길에 tmi 털면서 흑역사 생성 중인 남자주인공 ㅋㅋㅋ


Picture 1.gif

 

Picture 2.gif

 

Picture 3.gif

 

Picture 4.gif

 

Picture 5.gif

 

Picture 6.gif

 

Picture 7.gif

 

Picture 8.gif

 

Picture 9.gif

 

Picture 10.gif

 

Picture 11.gif

 

Picture 12.gif

 

Picture 13.gif

 

그리고 다음날 아침에 일어난 남자주인공은 자기가 택시 타고 집에 온 줄 알았는데

불현듯... 어제 자기가 대표님한테 tmi 파티하면서 오징어 꽂아준게 기억이 남ㅋㅋㅋㅋ
 

Picture 14.gif


"이게 마지막 출근이면 어떡하지....."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 회사 신입사원 들어오면 대표님하고 1:1 면담하는 시간이 있는데

하필이면... 남자주인공 면담날이 오늘임.......... 
 안절부절 ㅋㅋㅋㅋㅋㅋㅋㅋㅋ
 

Picture 15.jpg

 

Picture 16.jpg

 

Picture 17.jpg


(남자주인공 어색해주금...)
 

Picture 18.jpg


여주 "회사 적응은 잘 되고 있어요?"
 

Picture 19.jpg

 

Picture 20.jpg


"예 모두 친절하게 도와주셔서 빠르게 적응하고 있습니다"
 

Picture 21.jpg

 

Picture 22.jpg

"내가 많이 불편한가 
어제랑 사뭇 다르네요"
(슬 장난기 발동해서 어제 얘기 꺼내는 여주)

 
Picture 23.jpg

 

Picture 24.jpg

 

Picture 25.jpg

 

"대표님 저.. 
어젠 제가 너무 취했습니다.
죄송합니다"

 
Picture 26.jpg


"죄송할 일 한거 없어요"
 

Picture 27.jpg

 

Picture 28.jpg


여주 "속 많이 아프죠?"
 

Picture 29.jpg


"이거 먹어봐요" 
 

Picture 30.jpg

 

Picture 31.jpg


"금방 좋아질거예요"
 

Picture 32.jpg


"아닙니다. 저 컨디션 괜찮습니다"
 

Picture 33.jpg


"김진혁씨는 나에게 원산지도 알지 못하는 오징어를 주고"
 

Picture 34.jpg

"나는 국산 한약재로 만든 숙취해소환을 주고 
이렇게 좋은 친구가 돼버렸어요"
 
Picture 35.jpg

 

"아뇨 친구라뇨.
제가 어떻게 대표님과 친구를..."
(가시방석 그 자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Picture 36.jpg

 

"아 열어줄까요?
효과 아주 좋은데.."

 
Picture 37.jpg

 

Picture 38.jpg

 

Picture 39.jpg

 

Picture 40.jpg

 

"아 아뇨 
제가..."

 
Picture 41.jpg

 

Picture 42.jpg

 

Picture 43.jpg

 

(보는데 웃겨 주금ㅋㅋㅋㅋㅋ
이 꽉 깨물고 참는 중ㅋㅋㅋ)

 
Picture 44.jpg

 

Picture 45.jpg

 

Picture 46.jpg

 

(본격 발동 걸림ㅋㅋㅋ)
 
"그.. 그 양복이!"

 
Picture 47.jpg

"구뤠이~ 양복인가보다"

 
Picture 48.jpg

 

Picture 49.jpg

 

Picture 50.jpg


(물 마시다가 체할 뻔 ㅋㅋㅋㅋㅋㅋㅋㅋ)
 

Picture 51.jpg

 

Picture 52.jpg


"뭘 입어도 잘 어울리는 김진혁씨"

 

Picture 53.jpg

 

Picture 54.jpg


"그 넥타이도"
 

Picture 55.jpg

 

Picture 56.jpg

 

Picture 57.jpg

 

 지퍼 있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Picture 58.jpg


"네?"
 

Picture 59.jpg

 

Picture 60.jpg


"네..."
 

Picture 61.jpg

 

Picture 62.jpg

 

Picture 63.jpg


(웃겨 주금ㅋㅋㅋㅋㅋㅋㅋㅋㅋ)
 

Picture 64.jpg

 

Picture 65.jpg


"어떻게 사과를 드려야 할지 제가..."
 

Picture 66.jpg

 

Picture 67.jpg


"으으음~ 사과할 일은 아니고"
 

Picture 68.jpg

 

Picture 69.jpg


"그래도 정 마음이 불편하다면 내 부탁 하나만 들어줘요"
 

Picture 70.jpg


"예! 뭐든 말씀만 하십시오"
 

Picture 71.jpg

 

"나랑 라면 먹으러 가요.
휴게소에서 라면 먹는거 한 번 해보고 싶어서"

 
Picture 72.jpg


"라면이요?"

 

Picture 73.jpg


"주말에 어때요?"
 

Picture 74.jpg


"얼마니 너는 대박! 차도 운전 한번 해볼래요?"

 

Picture 75.jpg

 

Picture 76.jpg


"승차감 장~난 아닌"

 

Picture 77.jpg


(계속 떠오르는 어제밤의 흑역사)

 

Picture 78.jpg

 

Picture 79.jpg

 

(실컷 놀리고 뿌듯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끝난 줄 알았는데.....
 
둘이 주말에 휴게소로 라면 먹으러 가는 길 
 
Picture 80.jpg

 

Picture 81.jpg

 

Picture 82.jpg


(남주 놀릴 생각에 슬슬 입꼬리 올라가는 여주)
 

Picture 83.jpg

 

Picture 84.jpg
"영화에서 보면 이럴때
오징어 같은거 먹으면서 가던데"
 
Picture 85.jpg


"오늘은 주머니에 오징어 없어요?"
 

Picture 86.jpg

 

Picture 87.jpg

"제가 짤리더라도 이말은 하고 장렬하게 짤리겠습니다"

1543646198.gif

 

"대표님 뒤끝 장난 아니십니다"

 

Picture 89.jpg

 

Picture 90.jpg

 

Picture 91.jpg

 

Picture 92.jpg

 

Picture 93.jpg

 

Picture 94.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