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1주년을 맞은 ‘집사부일체’ 이세영 PD가 피겨여신 김연아에게 러브콜을 보냈다.

지난해 12월 31일 첫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는 물음표 가득한 청춘들과 마이웨이 괴짜 사부들의 동거동락 인생과외를 담은 프로그램이다. 주말 프라임 시간대에 방송에도 불구, 꾸준히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하며 SBS 대표 예능으로 자리잡았다.

연출을 맡고 있는 이세영 PD는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와의 전화인터뷰에서 ‘집사부일체’가 1년 간 큰 사랑을 받은 것과 관련 “시청자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라고 인사를 전했다. 이어 “처음 시작할 때는 이렇게 큰 사랑을 받을 것이라고 기대하지 않았다. 이승기, 양세형이 있지만, 저희가 예능꾼들이 모여서 시작한 프로그램도 아니고 멤버 수도 많지 않지 않나. 부족한 부분을 순수한 열정으로 채워나가려고 하는 모습을 좋게 봐주신 것 같다”라고 말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09&aid=00042638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