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21일 첫 방송된 MBC 새 수목드라마 '붉은 달 푸른 해' 1회·2회에서는 차우경(김선아 분)이 교통사고를 일으킨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차우경은 차도에 서 있는 아이를 보고 깜짝 놀랐고, 결국 교통사고가 발생했다. 차우경은 경찰서에서 조사를 받았고, 사고 당시 자신이 본 여자아이가 아닌 남자아이가 피해자라는 사실을 알고 충격을 받았다.

차우경은 "남자애라니요. 여자애였어요. 내가 사고 낸 아이는 여자아이였다고요"라며 주장했고, 경찰은 블랙박스와 CCTV에 찍힌 영상을 보여줬다. 영상 안에는 피해자가 차도에 뛰어든 장면이 찍혀 있었다.


http://entertain.naver.com/read?oid=311&aid=00009246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