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eg

 

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신사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JTBC 월화극 '뷰티 인사이드' 이태리의 종영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태리는 이민기(서도재)의 비서 정주환 역을 소화했다. 정주환은 이민기에게 있어 믿을 수 있는 유일한 사람이자 안면실인증이라는 병에 익숙해지는 순간부터 옆에서 지켜온 유일한 측근이다. 두 사람은 끈끈한 브로맨스를 형성하며 안방극장에 유쾌함을 선사했다.

드라마 종영 소감과 관련, "설렘과 부담이 함께 있었는데 좋은 반응을 얻으며 끝나 다행인 것 같다. 정주환이란 캐릭터는 겉으로 차갑게 보이고 딱딱해 보이지만 속이 깊었다. 도재를 위해 열심히 일하는 천재적인 비서였다. 이중적인 매력을 보여드릴 수 있어 좋았다"고 말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8551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