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가수 옥주현이 성유리와의 첫만남을 회상했다. 두 사람은 1998년 핑클로 데뷔했다.

옥주현은 최근 SBS 플러스 <당신에게 유리한 밤, 야간개장> 촬영 현장에서 핑클 오디션 시절 이야기를 들려줬다.

옥주현은 자신이 성유리를 심사했다고 밝혔다. 당시 옥주현은 고등학교 1학년이었는데, 성유리의 음색이 너무 좋고, 무엇보다 외모가 복숭아처럼 너무 예뻐서 멤버로 뽑았다고 전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44&aid=00005832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