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18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홍진영이 최초 여자 미우새로 출연했다.

이날 홍진영은 '집순이'답게 집에서 시간을 보냈다. 그는 정신없이 게임을 했고 '집순이' 겸 '겜순이'를 인증했다.

이 때 홍진영과 닮은 여성이 등장했다. 홍진영의 다섯살 위 친언니 홍선영 씨였다. 홍선영 씨는 홍진영보다 다섯살 많은 만큼 엄마처럼 동생을 챙겼다.

홍선영-홍진영 자매는 아침부터 삼겹살을 시켜 먹었다. 시도 때도 없이 흥이 폭발해 노래를 부르고 춤을 췄다. 성악과 출신인 언니의 화음 실력은 홍진영 못지 않았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17&aid=00031378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