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11월 11일자 SBS 방송.

 

7년 전, 대학 졸업 후 2018년 현재까지 공무원에 도전하고 있는 박승현씨.

아버지 박문수씨는 "우리 아들 자랑이 아니라, 술·담배·연애를 일체 하지않고 공부만 하는 아이다. 

그래서 더욱 내가 밀어줘야하는 것." 이라며 합격 할 때까지 뒷바라지를 할 것이라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