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27일 일본 데일리스포츠는 이날 방송된 요미우리TV '토쿠모리 요시모토'에 출연했다. 이 방송에서 강한나는 한국에서는 연예인뿐 아니라 일반인 사이에서도 성형이 성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방송에서 강한나는 "내가 알기로는 연예인 100명 중 99명이 (성형을) 한다"고 말해 다른 패널들을 놀라게 했다. 그러면서 "한국 연예인 친구들이 많은데 만날 때마다 얼굴이 변한다. 가만히 보면 부끄러워한다. 했다고 말하지는 않는다. 거기까지 오픈하지는 않는다. 가만히 보면 부끄러워하면서 말이다"고 자신의 경험을 전했다.

그러나 강한나 자신은 성형을 하지 않았다고 단호하게 밝혔다. 그러면서 "그런 말을 많이 들었다. 코가 좀 작다든가"라고 자신 역시 주변에서 성형을 하라는 권유를 받았었다고 털어놨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13&aid=0001066935&cid=10737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