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27일 tvN '나인룸'에서는 커플링을 목격한 기유진(김영광)이 을지해이(김희선)와 장화사(김해숙) 사이의 '영혼 체인지'를 믿는 모습이 방송됐다. 을지해이 몸속의 장화사는 기산(이경영)의 과거를 추적했다.

몸이 바뀐 을지해이는 장화사로부터 과거 기유진이 선물했던 커플링을 받았다. 을지해이는 "내가 해이였을 땐 유진을 사랑하지 않았다. 늙고 서러운 몸이 돼서야 유진을 사랑하는구나"라며 후회했다.

이날 오봉삼(오대환)은 장화사의 손목 상처에 대해 "많이 꿰맸네. 지난번 그 리조트지? 언제 다쳤냐"고 추궁했다. 장화사는 당황하면서도 애써 태연한척 "마현철(정원중) 대표님 애도하면서 다쳤다. 와인 마시다 잔 깨서"라고 둘러댔다. 하지만 오봉삼은 "어느 병원에서 치료받았냐. 국과수 결과가 이상하다. 박철순(조원희) 방에서 본 다리의 상처는 뭐냐"고 지적했다. 장화사는 "내가 원래 덜렁이다. 잘 넘어져"라고 둘러대는 한편 감미란(김재화)을 통해 치료기록을 조작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anking/read?oid=076&aid=00033358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