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Picture 2.jpg

 

27일 KBS2 '하나뿐인내편'에서는 왕대륙(이장우)의 고백을 여러차례 밀어내는 김도란(유이)의 모습이 방송됐다.

왕대륙은 "우리 오늘부터 1일 할래요? 나 김도란씨 좋아합니다. 우리 한번 사귀어볼래요?"라고 물었다. 하지만 김도란은 "제가 본부장님 비서고, 돈받고 왕사모님 돌봐드린다고 만만하고 하찮게 생각하시는 모양인데, 저한테 이런 장난 하시는거 아니다"라며 "술 많이 취하신 것 같은데, 못들은 걸로 하겠다"고 쏘아붙인 뒤 돌아섰다.

이를 목격한 강수일(최수종)은 왕사모님 박금병(정재순)의 선물 꾸러미를 들고 나타났다. 강수일은 왕대륙을 태워 돌아온 뒤 "의도치 않게 아까 이야기를 다 들었다. 김비서님한테 이러시는 건 아닌 것 같다"고 말했다. 하지만 왕대륙은 "아저씨께 민망한 모습을 보였다"면서도 "저 수현(박하나)씨랑 헤어졌으니 걱정마시라"고 밝혔다.


https://entertain.naver.com/ranking/read?oid=076&aid=00033358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