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복수의 방송관계자에 따르면 전지현은 홍자매의 신작 여주인공으로 출연을 확정했다. 작품명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으며 내년 상반기 tvN 편성이 유력하다. 전지현의 드라마는 2016년 '푸른 바다의 전설' 이후 2년 만이다.

전지현은 '해피투게더' '별에서 온 그대' '푸른 바다의 전설'을 모조리 히트 시킨 자타공인 '로코퀸'이다. '별에서 온 그대'와 '푸른 바다의 전설'을 함께한 박지은 작가가 아닌, 홍자매의 작품을 차기작으로 결정하며 변신을 꾀한 만큼 그가 어떤 모습으로 팬들과 만날지 벌써 기대가 집중되고 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3276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