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오는 12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가 미대 동생 김충재와 함께 초음파부터 대장내시경까지 오장육부를 점검하는 시간을 가진다. 건강에는 전혀 관심이 없을 것 같던 ‘나 혼자 산다’의 대표 자연인 기안84가 건강검진에 나섰다는 소식은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날 아침 눈 뜨자마자 대장내시경을 위한 약을 먹고 화장실에 여러번 다녀온 그는 초췌한 몰골로 병원에 도착했다. 병원에서 합류한 김충재도 기안84와 비슷한 상태로 등장, 지난 방송에서 꽃미모를 발산하며 뭇 여심을 설레게 만들었던 그에게 과연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839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