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21일 한 방송관계자에 따르면 임수향과 차은우를 비롯한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관계자들이 시청률 공약 이행을 위해 이날 오전 서울 모 처에서 모인다.

두 사람은 다가오는 추석을 맞아 독거 노인분들을 찾아가 송편을 전달하는 나눔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시청률 공약 이행 소식이 당일까지 알려지지 않았던 이유는 배우 및 제작진이 노출을 꺼려했기 때문. 이들은 봉사의 의미인만큼 조용이 진행하고 싶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13&aid=0001060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