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가수 크러쉬가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을 확정했다. 가수 선미의 배턴을 이어 ‘대세 가수’로서 매니저와의 일상을 보여줄 예정이다.

14일 OSEN 취재 결과, 크러쉬는 자신의 매니저와 함께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한다. 이미 크러쉬와 그의 매니저는 촬영을 완료한 상태이며, 해당 방송분은 9월 중 방송될 예정이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스타들의 매니저가 주인공이 돼 스타와 매니저의 일상을 보여주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가 MC로 참여 중이며, 신현준, 박성광 등이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호감 스타로 떠올랐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3864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