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03661015_001_20171114212321068.jpg

 

김민교가 아내와 아이를 낳지 않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14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김민교는 "아내와 아이를 낳지 않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일단 지금 우리 둘만으로도 행복하고, 좋은 부모가 될 수 있을까에 대한 고민이 많다. 그리고 아이를 낳아라고 하는 사람들 중에 나를 위해 낳으라고 하지, 아이를 위해 낳으라고 하는 사람은 없더라. 나중에 네가 외롭다, 이혼 안하려면 아이를 낳아라 등등 이런 말을 하지만, 아이에게 좋으니까 아이를 낳으라는 말은 없더라"고 했다.

이어 그는 "지금 생각이 이런데, 나중에 바뀔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http://entertain.naver.com/read?oid=109&aid=0003661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