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장면에서 비담 너무 가슴아팠어요.

문노에게서 끝끝내 인정받지 못하고

이제 남은 것은 덕만 하나..

덕만을 기쁘게 해주기 위해 모든 걸 거는 것 같은데..

뭔가 비극적인 느낌이 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