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리 운동을 하면 하체가 굵어질까봐 걱정하는 여성들이 많다. 하지만 이는 잘못된 상식을 알고 있는 것이다.

여성은 하체운동을 아무리 많이 해도 다리 근육이 잘 생기지 않는다. 여성이 웨이트트레이닝 같은 중량 운동(무거운 기구를 가지고 하는 운동)을 하면 몸에서는 그만큼 에스트로겐이 많이 분비된다.

중량 운동 시 나오는 테스토스테론의 분비에 대항해 여성성을 잃지 않도록 하기 위한 몸의 ‘방어 작용’인 것. 따라서 아무리 다리 근육 운동을 많이 한다고 해도 남성처럼 쉽게 다리 근육이 생겨나지 않는다.



또한 하체 운동을 하는 것은 전반적인 다이어트 효과도 높여준다. 우리 몸에서 에너지를 사용하는 세포가 가장 많이 몰려 있는 곳이 바로 허벅지와 다리 쪽이다.

하체 운동을 많이 해 지방비율을 줄이고 근육을 많이 키워 놓으면 몸 전체의 에너지 대사 효율이 높아져 운동을 조금만해도 살이 잘 빠지고, 많이 먹어도 살이 잘 안찌는 체질로 바뀌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