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집트 여행경보단계 일부 조정

외교부는 8.14.이후 시행되어 온 비상사태가 11.13. 종료되는 등 현지 정세 및 치안 상황이 안정되고 있음을 고려하여, 이집트 내 여행경보 2단계(여행자제) 지정 지역 중 샴엘셰이크 및 알미니아·아슈이트·소학·깨나·베헤이라 주를 제외한 전 지역에 대해 11.20(수)부터 여행경보단계를 1단계(여행유의)로 하향 조정하기로 결정하였다.

※ 이집트에 대한 여행경보단계 조정현황
- 3단계(여행제한) : 시나이 반도 내륙, 아카바만 연안
- 2단계(여행자제) : 샴엘 셰이크 지역 및 알미니아·아슈이트·소학·깨나·베헤이라 주
- 1단계(여행유의) : 카이로 등 여타지역

외교부는 “이집트를 여행하려는 우리 국민은 금번에 조정된 이집트의 여행경보단계를 숙지하여 안전한 여행을 하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