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황태자 루돌프’, 19일 1차 티켓 오픈…올해도 치열한 예매 경쟁 예고

2012년 국내 초연 당시 개막 첫 주부터 93% 이상의 객석 점유율을 달성하며 이례적인 흥행 돌풍을 일으켰던 뮤지컬 ‘황태자 루돌프’가 8월 19일(화)부터 1차 티켓을 오픈한다.

뮤지컬 ‘황태자 루돌프’는 뮤지컬 ‘엘리자벳’으로 국내 관객에게도 익숙한 오스트리아의 황후 엘리자벳의 아들 루돌프의 비운의 삶과 운명적인 사랑을 다루고 있는 작품으로 한국 관객에게 가장 사랑 받는 세계적인 작곡가 프랭크 와일드혼이 VBW(비엔나극장협회)와 함께 작업한 첫 번째 유럽 진출작이다.

뮤지컬 ‘황태자 루돌프’는 국내 초연 당시, 전 유럽을 뒤흔든 충격 실화 ‘마이얼링 사건’을 바탕으로 한 흥미로운 스토리와 애절하고 가슴 시린 사랑을 담아낸 드라마틱한 선율, 독창적인 무대 미술로 연말 연시에 연인과 함께 꼭 봐야 하는 작품으로 자리매김하며 매진에 가까운 좌석 점유율을 기록. 대작 뮤지컬이 쏟아지는 연말 극장가 흥행의 핵으로 떠오른 바 있다.

2014년 공연에는 사랑을 해본 사람이라면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로 가장 업그레이드 된 버전의 뮤지컬 ‘황태자 루돌프’를 선보이려 준비 중이다. 철저한 고증을 통해 19세기 후반 격변의 시대를 무대 위에 생생하게 재현하는 것은 물론 캐릭터의 감정선을 더욱 풍성하게 살려야 하는 장면에서는 이전 공연을 뛰어넘는 완벽한 무대 세트로 관객들이 운명적인 사랑에 흠뻑 취하게 만들 예정이다.

특히 올해 공연에는 비극적이고 아름다운 사랑을 연기할 국내 정상급 배우들을 캐스팅해 역대 최강 ‘케미’를 완성했다. 국내 초연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던 안재욱, 임태경, 김보경이 다시 한번 캐스팅 되어 더욱 깊어진 감정 연기와 애절한 목소리로 가슴 절절한 사랑을 그려낼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으며 팀, 최현주, 안시하 등이 새롭게 합류. 순도 100%의 지고지순한 사랑을 보여주며 관객들의 눈물샘을 자극할 예정이다. 또한 최민철, 김성민, 박철호, 김덕환 등 실력파 조연배우들의 참여로 완성도 높은 작품을 위한 완벽한 라인업을 갖췄다.

뮤지컬 ‘황태자 루돌프’에 출연하는 배우들의 스페셜 인터뷰 영상은 8월 19일(화)에 1차 티켓 오픈과 함께 공개되며 EMK뮤지컬컴퍼니의 공식 페이스북, 유튜브 채널과 네이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세계를 뒤흔든 운명 같은 사랑, 뮤지컬 ‘황태자 루돌프’는 오는 10월 11일(토)부터 2015년 1월 4일(일)까지 디뷰크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1차 티켓 오픈 시에 예매 가능한 공연은 10월 11일 첫 공연부터 10월 31일까지이며 인터파크 티켓 예매 사이트에서 예매 가능하다. 또한 조기 예매 20% 할인 혜택이 제공되는 이벤트도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