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모차르트!’, 관객과 평단의 호평 속 8월 3일 마지막 공연

올 여름을 뜨겁게 달군 뮤지컬 ‘모차르트!’가 지난 3일 관객과 평단의 호평 속에 성대한 막을 내렸다.

2010년 초연 이후 각색, 연출, 무대 등 모든 부분에서 변화를 거쳐 한층 더 치밀한 스토리와 밀도 높은 구성으로 재탄생한 뮤지컬 <모차르트!>는 2014년 버전만의 독특한 해석을 통해 이전과는 전혀 다른 시도로 큰 화제를 모았다.

뮤지컬<모차르트!>는 지난 4월 첫 티켓 오픈을 시작하자마자 ‘캣츠’, ‘위키드’, ‘프랑켄슈타인’ 등 쟁쟁한 작품들을 누르고 단숨에 인터파크 공연 예매율 1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하며 공연 기간 내내 압도적 예매율 1위에 등극. 베스트셀러 뮤지컬로서의 명성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제작사 EMK뮤지컬컴퍼니의 대표 엄홍현은 “원작의 의도를 훼손하지 않으면서 이전 시즌을 뛰어넘는 완성도 높은 작품을 만들어 내기 위해 고심이 많았다.”며 “평범한 인간이기를 원했던 모차르트의 이야기에 흠뻑 빠져 공감해 주신 관객 분들께 감사 드린다.”고 마지막 공연 소감을 전했다.

2014년 버전의 <모차르트!>는 ‘볼프강’과 ‘아마데’로 인간 모차르트와 그의 타고난 천재성을 표현하여 내적 갈등을 세밀하게 풀어내고 촘촘해진 드라마의 구성에 걸맞게 기존 넘버들의 가사와 음악의 길이, 템포를 수정하는 등 대대적인 변화를 시도했다.

또한 의도적으로 시대성을 혼합한 독특한 무대 디자인을 통해 관객들이 모차르트의 음악적 광기와 다양한 감정들을 느낄 수 있도록 했으며 그간 모차르트의 상징이었던 빨간 자켓과 레게머리를 과감하게 벗어 던지고 1막과 2막이 확연히 구분되는 의상 컨셉으로 모차르트의 새로운 이미지를 만들어 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또한 임태경, 박은태, 박효신, 김소향, 임정희, 정재은, 민영기, 김수용, 박철호, 이정열, 신영숙, 차지연 등 국내 최고의 실력파 배우들의 열연도 작품에 대한 몰입도를 극대화 시켰다.

관객들은 “100점 만점에 100점 이상을 주고 싶은 정말 만족스러운 공연(skgk**)”, “공연 내내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하는 작품(studio**)”, “감히 별점으로 평가할 수 없는 작품. 그냥 압도적(smsh02**), “역시 명불허전 모차르트! (kimjh1**)” 등 6000천개가 넘는 폭발적인 찬사와 강력한 추천을 아끼지 않으며 뜨거운 관람 후기를 남겼다.

전회 기립박수를 기록하며 관객에게 큰 사랑을 받은 작품 뮤지컬 <모차르트!> 팀은 서울 공연을 마치고 8월 23일 광주 공연을 시작으로 창원, 부산, 대구까지 총 4개 지역을 돌아 9월21일 대장정을 마칠 예정이다.

<모차르트! 지방 공연 일정>

광주 8월 23일~8월24일 광주문화예술회관 대극장
창원 8월 30일~8월 31일 창원 성산아트홀 대극장
부산 9월 13일~9월14일 부산 문화회관 대극장
대구 9월19일~9월21일 대구계명아트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