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지구촌 한국의 맛 콘테스트’ 개최

한식을 통한 매력한국 이미지 제고를 위해 외교부가 전라북도, MBC와 공동 기획한 외국인 대상 한식 요리경연대회 ‘2014 지구촌 한국의 맛 콘테스트’ 결승전이 9월30일 화요일, 상암 MBC 공개홀에서 개최된다.

* 행사 전체 일정 및 장소
한식 캠프 : 9.22.(월)-27.(토), 전라북도 일대
준결승전 : 9.27.(토), 국제한식조리학교(전주)
결승전 : 9.30.(화), 상암 MBC 공개홀(서울)

‘2014 지구촌 한국의 맛 콘테스트’ 한국 본선에는 15개 재외공관에서 개최된 해외 예선전을 통해 선발된 15명의 각국 대표들이 참가하며, 이들은 5일간 전라북도에서 한국의 맛과 전통 문화를 체험하고 9월27일 준결승전에서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발휘할 예정이다.

* 해외 예선전 개최 15개국
남아공, 말레이시아, 멕시코, 미국, 벨기에, 슬로바키아, 영국, 이집트, 이탈리아, 일본, 중국, 터키, 칠레, 필리핀, 호주

준결승전에서 선발된 참가자 다섯명만이 9월30일 개최되는 결승전에 진출하게 되며, 최종 우승자에게는 상금 1만 달러가 수여된다. 또한, 외교부는 한식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을 유도하고, 이번 행사에 참가한 외국인들이 귀국 후 현지에서 한식 홍보에 적극 기여할 수 있도록, 본선 참가자 15명 모두에게 1년 동안 외교부 장관 명의 ‘한식명예홍보대사(Honorary Ambassador for the Promotion of Korean Food)' 지위를 부여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