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3주 베스트셀러…무라카미 하루키 ‘여자 없는 남자들’ 6주 연속 1위 승승장구

− 노벨문학상 수상자 파트릭 모디아노의 ‘어두운 상점들의 거리’ 4위로 인기
− 전자책 분야, 이윤택의 희곡작품 ‘문제적 인간, 연산’ 1위

예스24 10월 3주 종합 베스트셀러 순위에서는 무라카미 하루키의 단편 소설집 <여자 없는 남자들>이 6주 연속 1위에 올랐다. 토마 피케티 교수의 <21세기 자본>이 지난주보다 두 계단 상승해 2위를 차지했고, 어른들의 감성을 터치하는 안티-스트레스 컬러링북인 <비밀의 정원 Secret Garden>은 한 계단 내려가 3위를 기록했다. 지난주 발표된 2014년 노벨문학상 수상자인 파트릭 모디아노의 대표작 <어두운 상점들의 거리>는 발표 직후 5일내 1,000여권 이상 판매되는 등 인기를 끌며 4위로 새롭게 순위에 안착했다.

요나스 요나손의 소설 <창문 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은 지난주보다 세 계단 아래의 6위에 자리했고, 2007년 출간되어 큰 인기를 얻었던 김미경의 <꿈이 있는 아내는 늙지 않는다>의 개정증보판이 8위로 새롭게 올라서며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다. <메이즈 러너> 3부작 시리즈는 동명 영화 개봉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메이즈 러너>와 <스코치 트라이얼>은 지난주보다 세 계단 내려가 9위와 11위, <데스 큐어>는 두 계단 내려가 13위를 기록했다.

라이트노벨 <데이트 어 라이브 앙코르 2>가 12위로 새롭게 순위권에 진입했고, 영화평론가 겸 방송인 허지웅의 두 번째 에세이 <버티는 삶에 관하여>는 지난주보다 한 계단 오른 14위를 차지했다. 김진명의 소설 <싸드 THAAD>는 두 계단 하락한 15위에 머물렀고, 세월호 참사를 잊지 말자는 뜻에서 열두 명의 필자가 뜻을 모아 발간한 <눈먼 자들의 국가>가 두 계단 상승해 16위에 자리했다. 30년 지기인 정태련 화백과 이외수 작가가 펴낸 신작 에세이 <쓰러질 때마다 일어서면 그만,>이 출간하자마자 17위로 새롭게 순위에 이름을 올렸고, 장하준 교수의 경제학 입문서 <장하준의 경제학 강의>는 여섯 계단 내려간 18위에 자리잡았다.

전자책 분야에서는 연극으로도 상연됐던 이윤택의 희곡작품 <문제적 인간, 연산>이 1위로 새롭게 순위에 올랐다. 성인 로맨스 소설 <깊은 밤 너에게>가 2위로 새롭게 순위에 진입했고, 비즈니스 영어 서적 <김과장, 만화로 영어 고수 되다> 세트가 지난주보다 한 계단 하락한 3위를 기록했다. 성인 로맨스 소설 <그 남자의 헬퍼>는 세 계단 내려가 4위에 자리했고, 로맨스 소설 <인연>은 네 계단 올라 5위를 차지했다. 성인 로맨스 소설 <밤의 끝>은 6위로 새롭게 이름을 올렸고, <그녀의 불량한 애인>은 네 계단 하락한 7위에 자리잡았다. 성인 로맨스 소설 <하룻밤의 남자>와 비즈니스 영어 서적 <김과장, 패턴영어로 김부장되다> 세트는 각각 네 계단과 세 계단씩 떨어져 8위와 9위를 기록했다. 성인 로맨스 소설 <독감>은 세 계단 아래 10위에 머물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