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묘대제 제수 진설 체험행사 개최

문화재청 종묘관리소(소장 김태식)는 오는 12일부터 총 4회에 걸쳐, 종묘 재궁(齋宮, 임금이 머물며 제사를 준비하던 곳)과 전사청(典祀廳, 제수음식을 준비하던 곳)에서 ‘종묘대제 제수 진설 체험행사’를 개최한다.
* 제수 진설(祭需 陳設) : 잔치나 제사 때에 법식에 따라 음식을 상 위에 벌여놓는 것

종묘대제(宗廟大祭, 중요무형문화재 제56호)는 조선 시대의 모든 제례 가운데 가장 격식이 높은 의식이며, 유네스코 ‘인류 구전 및 무형유산 걸작(2001년)’으로 등재되었다.

4월과 5월 각 둘째·넷째 주 토요일, 오후 2시에서 4시까지 진행되는 이번 체험행사는, 초등학생 이상의 자녀를 둔 가족이 참가 신청할 수 있으며, 전화로 회당 선착순 10개 팀(가족)을 모집한다. 체험행사는 문화유산 3.0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차원에서 가족의 눈높이에 맞게, ▲제수 진설에 관한 이론 강의 ▲제례복 입어보기 ▲제수음식 진설 ▲음복 체험 등으로 구성된다.

종묘관리소는 이 행사를 통해 가족 단위 참가자들이 우리 고유의 왕실문화를 체험하고, 제수음식을 진설하면서 가족 간의 화목을 다지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종묘대제 제수 진설 체험행사’ 참가 신청은 종묘관리소 누리집을 참조하거나, 종묘관리소 대표번호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