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 용암사 동·서 삼층석탑’ 해체 수리 시행

문화재청(청장 나선화)과 옥천군(군수 김영만)은 보물 제1338호 ‘옥천 용암사 동·서 삼층석탑(沃川 龍岩寺 東·西 三層石塔)’을 해체하여 수리한다.

‘옥천 용암사 동·서 삼층석탑’은 2012년 시행한 구조안전진단 결과, 석탑 하부 지반 암반층 불균형으로 인해 동탑은 동쪽으로 87㎜, 서탑은 동쪽으로 196㎜ 기울어져 있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러한 구조적 불안정으로 인하여 이번에 석탑을 해체하여 수리하기로 결정하였다.

이번 수리는 구조안전진단과 정밀실측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동·서 삼층석탑 전체 해체 후 지반을 보강하여 바로잡고, 서탑의 변형된 2, 3층 탑신석은 기존 석탑과 같은 재질의 화강암 석재로 교체할 계획이다.

‘옥천 용암사 동·서 삼층석탑’은 동탑의 높이는 약 4.3m, 서탑의 높이는 약 4.1m로 약간의 차이가 있다. 이층 기단 위에 3층의 탑신으로 이루어진 고려 시대 석탑이며, 2002년에 보물로 지정되었다. 고려 시대에 이르러 성행했던 산천비보(山川裨補)사상에 의해 건립된 현존하는 석탑 중 유일한 쌍탑이라는 점에서 학술 가치가 높다.

문화재청은 이 탑의 중요성을 고려하여 분야별 전문가(고건축, 석탑, 보존처리 등)로 구성된 기술지도단의 조언을 받아 수리 공사를 빈틈없이 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