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내무부를 가르켜 '엠베데(МВД, Министерство внутренних дел РФ)'라고 부른다.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내무부는 말끔히 차려입은 공무원들이 앉아있는 행정조직이라고 생각하기 쉽지만 러시아의 내무부는 조금 더 범위가 넓다. 다양한 행정 업무 뿐만 아니라 러시아 내 국민의 안전을 지키는 경찰업무까지 통괄한다. 더불어 국방부의 정규군 외에 내무부 소속으로 치안 유지군이 별도로 존재하고 있다.



몇 일 전 러시아 인터넷에 러시아 쌍뜨 뻬쩨르부르그(상트 페테르스부르그) 내 내무부 산하 치안유지군 5402 부대의 내무반으로 추정되는 사진 수 십장이 올라왔다.

사진은 선임병들로 추정되는 이들이 후임병들로 보이는 이들에게 가혹행위를 가하는 내용을 담고있다. 선임병들은 가혹행위 장면을 기념사진을 찍기위해 연출하는듯 시종일관 즐거워하는 듯한 모습으로 구타행위와 가혹행위를 하고 있고 후임병들 역시 당연한듯 받아들이는듯한 모습을 연출하고 있다. 모르긴 몰라도 이들 후임병들 역시 선임병이 되면 이와 똑같은 행위를 할 것이다.
러시아 군대 내 가혹행위는 이미 전세계에 악명이 높다. 2000년대 초반에는 군대 가혹행위에 대한 방대한 양의 일러스트가 포함된 사례집이 나올 정도였다.

옛날 우리 군을 보는듯 하는 느낌이놈들도 선진병영을 좀 개선시켜야될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