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올 행사장의 록산느 메스키다

볼때마다 참 하얗고 러블리하게 느껴지는 록산느 메스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