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5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이하 '미우새')는 배우 김성령이 솔직하고 털털한 매력으로 '모벤져스'는 물론 시청자들까지 사로잡을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성령이 등장하자 스튜디오로부터 "20대보다 예쁜 배우"라는 칭찬이 쏟아졌다. 이에 그는 "그 말을 30대에도 듣고, 40대에도 또 들었다"라며 수줍어했다. 그러나 쑥스러움은 잠시뿐, 곧 이어 반전 입담을 뽐내기도 했다.

특히 평소 유머 감각 폭발하는 아들 에피소드를 방출하며 '미우새' 자식들을 둔 어머니들과 남다른 공감대를 형성했다. 그는 아들에게 자신은 어떤 엄마인지 물어봤다가 생각지도 못한 답변에 충격을 받았던 웃기고도 슬픈 일화를 고백하는가 하면, "우리 아들은 엄마가 예쁘다고 생각 안 한다"고 설움을 토로해 눈길을 끌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4031127056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