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영화 '기생충'(바른손이앤에이 제작)의 봉준호 감독과 함께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 후보로 깜짝 지명된 '부재의 기억'(블루버드픽처스 제작)의 이승준 감독이 소감을 전했다.

미국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는 13일(현지시각)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 최종 후보를 공개했다. 이날 아카데미 시상식 최종 후보로는 '기생충'이 국제장편영화상(외국어영화상)을 비롯해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미술상, 편집상 총 6개 부문 최종 후보에 이름을 올리며 한국 영화에 낭보를 전했고 또한 단편 다큐멘터리 영화상 후보에 이승준 감독의 '부재의 기억'이 이름을 올려 국내 팬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001141035493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