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이날 정형돈과 데프콘은 "아이돌룸에서 동거하는 8년 째 그룹 형돈이와 대준이다"라고 자신들을 소개했다. 아이돌 징크스 7년차를 슬기롭게 넘겼다는 두 사람. 그동안 여러 번의 섭외 요청이 있었음에도 '아는형님'에 출연하지 않았던 이유에 대해 데프콘은 "이런 프로그램은 연예인 신변이나 최근 근황이나 그런 이야깃거리가 없다"고 밝혔다.

이때 김희철은 "사실 데프콘 형이 '아형'에 대한 인식이 안 좋았다. 과거 '아이오아이' 출연하고 프로그램이 막 뜨려던 때 '너무 독하던데? 그럼 오래 못 간다'고 하더라"라고 폭로해 데프콘을 당황케 했다. 이에 데프콘은 "장기적으로 보려면 힘들 것 같아서 걱정돼서 한 말이다"라고 해명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8911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