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방송인 김구라(49)씨가 경기도 광주시 퇴촌면 나눔의 집을 찾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을 만났다.

나눔의 집은 9일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김구라씨 방문 소식을 전하며 관련 사진들을 공개했다. 김씨는 병상에 누워계신 박옥선(95), 정복수(103) 할머니를 비롯해 이옥선(92) 할머니를 찾아 인사를 전했다.

나눔의 집 측은 “김구라씨가 할머니들께 인사드리러 오셨다”며 “박옥선 할머니께서는 반갑게 맞아주셨는데, 할머니 건강이 안 좋아진 모습에 (김씨가) 많이 속상해했다”고 설명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81&aid=00029757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