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27일(수) 밤 11시에 방송되는 MBN '연애DNA연구소X'에서 신봉선이 일반인 주인공에게 “오늘이라도 사귀자”라고 말문을 열었다. 잘생긴 외모의 주인공이 등장하자 전 출연진의 환호를 자아냈고 신봉선은 “출연자가 눈 웃음을 발사함과 동시에 ‘무너져 내리겠다 싶었다’”라고 말했다. 이에 MC들은 “순수하고 애교 많은 느낌이다. 눈웃음이 너무 예쁘다”라며 신봉선의 의견에 적극 공감하는 모습을 보였다.

신봉선이 일반인 주인공에게 “지금 현재 여자친구나 썸 타는 사람 없냐”라고 묻자 그는 “지금은 신중하게 만나고 싶어서 없다”라고 답했다. 그러자 신봉선은 “시작한 지 얼마 안 돼서 이런 얘기 하는 게 욕심일지 모르겠는데 주로 여자 연예인과 일반인 출연자와 눈이 맞아 결혼하는 경우가 있다”며 “5살 연상의 여인은 어떻게 생각하시는지…”라는 질문에 미묘한 기류(?)까지 형성돼 더욱 재미를 더했다. 이어 신봉선의 뜻밖의 발언에 일반인 주인공은 “내일 헤어져도 괜찮겠냐”라고 답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12&aid=0003135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