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5696 댓글 6

안녕하세요. 저는 성남에 사는 20대 후반의 대학원생입니다.

박명수씨 기사에 리플을 하나 달았는데 진짜냐고 묻는 분이 있어서
내친 김에 여기에 글을 올립니다.
저는 지금 기숙사 생활을 하고 있는데 지난학기 룸메이트는 조선족 친구였어요.

그 친구 어머님이 여의도 박명수씨 집에서 가정부 일을 하시는데요.
처음에 듣고 진짜 신기했어요.
조선족 학생들의 부모님들은 대부분 한국에 와서 일을 한다고 하더라구요.
아무튼.. 친구한테 직접 들으면서도 믿기지가 않더라구요.ㅎ

민서가 처음엔 아주머니를 따르지 않아서(낯을 많이 가렸대요) 좀 힘들었는데
나중에는 민서어머니보다 아주머니를 더 잘 따른다고 하더라구요.

박명수씨는 굉장히 자상한 편이라고 하네요. 아침에 출근 전에 빵을 굽거나
과일을 갈아서 오히려 아주머니에게 주기도 한다고 해요~

친구가 어려운 형편에 학교 생활 하는 거고, 보이스피싱 같은 것도 당해서
좀 힘들었는데.. 사모님이 굉장히 잘해주셨나봐요.
어느날은 사모님이 맞지 않게 되었다고 옷을 주셨다며 기숙사로 가지고 왔는데
다 비싼 메이커였고 새것 같아서, 입던 옷을 받았다고 해서 기분나쁘고 한 것이
전혀 없었어요.

그러던 어느날, 친구 아버지가 암으로 수술을 하게 되었어요.
수술비가 만만치 않았는데 박명수씨가 수술비에 보태라고 3백만원을 주셨어요.
(액수를 밝혀도 될지 모르겠습니다;;) 그 얘길 듣고 정말 울컥하더라고요.

안타깝게도 친구 아버지는 얼마전 6월에 돌아가셨어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결과는 마음 아프게 되었지만 박명수씨의 마음이 너무 고마워서
제가 그 친구의 허락도 없이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
그 친구는 지금 중국에 있어요. 아주머니는 아직 박명수씨 집에 계시고..

티비에서만 볼 수 있는 박명수씨이지만 제 친구를 도와주셔서 너무 감사하고
사모님께도 정말 감사드립니다.
사모님이 공짜로 점 빼준다고 피부과로 오라고 하는데 진짜일까 하며 들떠하던
친구의 모습이 생각납니다.

친구의 가족사이고 아주머니의 프라이버시도 있는데
이런 글을 올려도 되는지 사실 좀 걱정이 됩니다.

아무튼 .. 요즘들 하는말로, 박명수씨는 정말 흥하실겁니다!
'뜨형'대박나세요^^


출처 -네이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사이트 장애 관련 공지사항 네모판 2021.11.29
10983 알레이나 일마즈 - 크리스티나 페르난데스 리 7 코코루쿠 2011.06.09
10982 어제 이기광 4 미나미 이츠 2011.06.09
10981 한지민 최근 행사장에서 7 순:둥이s 2011.06.09
10980 민효린 청순한 보헤미안 룩 고화질사진 후와후와 2011.06.09
10979 독고진표정예술ㅋㅋㅋㅋㅋㅋㅋ 6 새해 BOOM UP 2011.06.09
10978 홍수아 새 화보 이퓨리하게 2011.06.09
10977 씨네21, 무비위크 함은정 화보 4 또르르또르르 2011.06.09
10976 진중권vs낸시랭 2차 설전 8 단풍나무 2011.06.08
10975 청순한 매의눈 신하균 6 왓츠업? 2011.06.08
10974 동안미녀 최다니엘 7 너이름이모야 2011.06.08
10973 [트위터 관련 사건] 옥주현 공식 사과문 뺄거라니까!!! 2011.06.08
10972 현아 공항패션 1 니님은어디에 2011.06.08
10971 김재원 10년 전 9 퓨어한인생 2011.06.08
10970 이민정 프랑스 직찍 칼루아 2011.06.08
10969 심은경 변하지 않는 외모 2 비단향꽃 2011.06.08
10968 김아중 최근 하이컷 파리 화보 4 샤방햄토리 2011.06.08
10967 오늘자 김어준 나가수 품평 상생 2011.06.08
10966 오늘 코라콜라 창립행사에 참석한 2PM 모습 두멜 2011.06.08
10965 유재석 조인성 빙의 2 달콤한파이 2011.06.08
10964 프랑스 출국하는 동방신기 3 웃고살아요 2011.06.0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8271 8272 8273 8274 8275 8276 8277 8278 8279 8280 ... 8825 Next
/ 88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