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서울메이트' 시즌3가 제작된다. '서울메이트3'에는 특별한 호스트들이 대거 출연한다.

29일 마이데일리 취재 결과, 케이블채널 tvN 새 예능 프로그램 '서울메이트3'에는 오상진·김소영 부부, 배우 이규한, 방송인 붐, 걸그룹 걸스데이의 유라가 출연한다.

'서울메이트'는 특별한 호스트와 아주 특별한 이방인의 글로벌 케미관찰 홈셰어 프로그램이다. 지난 시즌에는 홍수현, 김준호, 키, 김숙이 출연해 한국을 찾은 이방인들과 특별한 이야기를 만들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17&aid=00032229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