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2).jpg

 

고정 멤버들이 주는 편안함 한몫
인간적 매력에 집중한 연출의 힘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유독 재출연하는 게스트가 많다. 좀처럼 예능프로그램에 나오지 않는 스타들도 ‘나 혼자 산다’ 제작진에겐 몇 번이고 집 문을 열어준다.

‘나 혼자 산다’는 최근 동방신기 유노윤호, 배구선수 김연경, 밴드 잔나비 등을 초대해 운동회 특집을 촬영했다. 유노윤호는 이번 특집이 세 번째 출연이다. 비연예인이라 예능프로그램과 거리가 먼 김연경도 2016년 인연을 맺은 후 몇 번이나 스튜디오를 다시 찾았다. 현재 고정 멤버로 활약 중인 연기자 성훈, 마마무 화사는 한 번 출연했다 그대로 눌러앉았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382&aid=00007339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