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지난 22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여수 꿈뜨락몰 편' 세 번째 이야기가 그려진 가운데 각 식당들의 신메뉴 점검이 이뤄졌다. 백종원은 각 식당들을 모두 방문해 직접 신메뉴를 맛보고, 꼼꼼하게 조언해나갔다.

수제 닭꼬치를 새 메뉴로 내놓은 닭꼬치집은 기성 제품과 큰 차이가 없다는 지적을 받았지만, 자신감과 의욕을 보여줬다. 돈까스집의 '해물가스'는 나름대로 여수 색깔을 넣었다는 반응을 얻었다. 백종원은 아쉬운 부분을 짚어내며 '삼치 삼합까스'로 방향을 잡아줬다. '문어전문점'을 하고 싶다는 라면집 사장님에게는 "문어라면을 먼저 만들어 손님들 반응을 보자"고 제안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52&aid=00012977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