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투개월의 김예림이 확 달라진 음악으로 컴백했다.

김예림은 24일 'Lim Kim'이란 이름으로 신곡 'SAL-KI'을 공개했다. 지난 2015년 앨범 'Stay Ever'를 발표한 이후 약 3년 만의 신곡. Lim Kim으로 활동명을 변경함과 동시에 기존 투개월 활동 때와는 전혀 다른 힙합곡을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김예림이 직접 작사, 작곡, 래핑에 참여한 이 곡은 유윌노우의 노 아이덴티티가 프로듀싱을 맡았다. 투개월 활동 당시 독특한 음색으로 대중적이며 감성을 자극했던 음악을 들려줬던 그는 공백기를 겪은 뒤 파격적인 힙합 장르를 선보이게 됐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52&aid=00012984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