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전현무, 한혜진이 결별했다. '나 혼자 산다' 측에 휴식의 시간을 갖겠다는 뜻을 전하며 임시 하차를 결정했다. 두 사람의 임시 하차로 생긴 공석을 비워두겠다는 '나 혼자 산다' 제작진이지만, 봄개편 시기 자연스럽게 개편을 맞게 됐다.

방송인 전현무의 소속사 SM C&C 측은 6일 오후 "최근 전현무와 한혜진은 좋은 동료로 돌아가기로 했다. 다소 사적인 부분이지만 많은 분들의 사랑을 받은 만큼, 다른 경로를 통해 소식이 전해지기 전에 먼저 알려 드리는 것이 도리라고 생각해 말씀 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887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