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그녀의 사생활’의 대본리딩 현장이 공개됐다.

4월 10일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수목극 ‘그녀의 사생활’은 직장에선 완벽한 큐레이터인 아이돌 덕후가 까칠한 상사를 만나며 벌어지는 로맨스를 담았다. 박민영과 김재욱이 주연을 맡았고 홍종찬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첫 대본리딩 현장에는 홍종찬 감독과 김혜영 작가를 비롯해 박민영(성덕미)·김재욱(라이언)·안보현(남은기)·박진주(이선주)·정제원(차시안)·홍서영(최다인)·김미경(고영숙)·박명신(남세연)·임지규(강승민) 등 수 많은 출연진이 참여해 첫 호흡을 맞췄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241&aid=00028876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