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이날 한혜진은 남자그룹상 시상자로 무대에 올랐다. 그는 '2018 MGA' MC를 맡은 전현무에게 "멋있다"며 미소 지었고, 이를 들은 전현무는 쑥스러운 듯 가볍게 목례했다.

이후 그룹 방탄소년단이 올해의 남자그룹상 수상이라는 영예를 안았다. RM은 "인기상부터 남자그룹상까지 감사하다. 저희 이름이 또 '방탄소년단' 아니겠느냐. 그래서 남자그룹상이 더욱 뜻깊다. 추운데 레드카펫에서 기다려 주시고, 사랑해 주시는 팬분들에게 영광 돌리고 싶다"고 전했다.

또한 진은 "스태프들,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식구 여러분에게 감사하다고 말하고 싶다. 사랑한다"며 소속사 직원들에게 감사함을 드러냈다.


https://entertain.naver.com/ranking/read?oid=468&aid=00004443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