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열혈사제' 김남길과 이하늬가 뜻밖의 아이컨택을 한다.

SBS 금토드라마 '열혈사제'(극본 박재범/연출 이명우/제작 삼화네트웍스)에서 김해일(김남길 분)과 박경선(이하늬 분)은 만나기만 하면 다투는 앙숙이다. 거침없이 독설을 퍼붓는 사제 김해일과 현란한 말발과 전투력을 가진 검사 박경선. 불꽃 터지는 두 사람의 케미는 '열혈사제'의 또 다른 재미포인트라고 할 수 있다.

지난 방송에서 김해일과 박경선은 티격태격 다툼을 펼쳤다. 김해일은 악의 편에 선 박경선에게 "재활용도 안 되는 쓰레기"라고 경고를 했고, 이러한 김해일의 도발에 화가 난 박경선이 박치기를 날린 것. 쌍코피가 터진 김해일과 이마에 상처가 난 박경선. 두 사람은 서로 고소하겠다고 으르렁대며 폭풍 웃음을 선사했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076&aid=0003393601




지난주 사건현장 복면위장으로 조사하다 걸림 ㅋ

Picture 1.gif

 

Picture 2.gif

 

Picture 3.gif

 

Picture 4.gif

 

Picture 5.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