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배우 진경(48)이 현재 눈여겨보고 있는 후배로 신혜선을 꼽았다.

진경은 21일 오후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영화 '썬키스 패밀리'(감독 김지혜) 라운드 인터뷰를 진행했다.

'썬키스 패밀리'는 아빠의 예쁜 여사친 등장으로 엄마의 오해가 시작된 후 '삐그덕 쿵' 소리와 함께 사라진 가족의 평화를 되찾기 위한 막내딸 진해(이고은 분)의 발칙하고 유쾌한 대작전을 그렸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108&aid=00027696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