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가 신작 '강변호텔' 시사회 전날 일본으로 떠난 것으로 확인됐다.

두 사람을 아는 한 측근은 SBS 연예뉴스에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지난 20일 낮 일본 구마모토에 갔다. 언제 돌아오는지는 알 수 없다"라고 전했다. 두 사람의 출국이 개인적 여행인지 촬영 혹은 일 관련 인지에 대해서는 함구했다.

홍상수와 김민희는 이날 저가항공 일반석을 타고 구마모토에 도착했다. 외부인의 시선을 의식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https://entertain.naver.com/read?oid=416&aid=0000241540